육아매거진

You are here:

[임신] 임신중 금기음식! 진짜 먹으면 안될까?

노발락
|
2019-04-24 10:52
1
0
조회수
250

 

 

aaa1556069078.png
 

 

임신하고 먹고 싶은 음식은

참~~~ 많은데,

먹어도 되는 지 몰라서

핸드폰 인터넷 검색을 달고 사는

우리 예비 마망님들.

 

사실 임신 중에는 먹으면 안되는 음식은

극시 드물답니다.

 

그렇지만 여전히 이 많은 정보통에서

먹어도 되는 지 말아야 되는 지

걱정과 고민이 된다면,

오늘 노발락이

온라인 카더라 통신에서 알려진

임신 중 금기 음식에 대해

낱낱이 파헤쳐드리겠습니다!

 

 

aaa1556070154.png

 

 

[ 녹두 & 팥 ]

녹두는 사실 현대보다는

옛 시절에 자주 접하던 식품인지라

지금은 접할 기회가 생각보다 없을 지 모릅니다.

그러나 '팥'의 경우 여름에는 팥빙수로,

겨울에는 붕어빵으로 쉽게 접할 수 있는 식품이라

임신하신 예비 마망님들에겐

조금 신경이 쓰이는 부분일 수도 있는데요~

 

녹두이건 팥이건 임신중이라 하더라도

드셔도 됩니다!

하루에 한 대접 씩 먹는 것이 아닌 이상

전혀 문제가 되지 않으니 안심하세요!

 

 aaa1556071286.png 

 

 

[ 파인애플 ]

파인애플은 임산부에게 위험하다?

파인애플이 위험한 것이 아니라

파인애플의 심지 부분을 유의하셔야 합니다.

파인애플 심지의 브로멜린 성분이 단백질을 녹이는

작용을 하기에 임산부가 지속적으로 먹을 경우

태아손상이나 유산을 유발 할 수 있다고 하는데요~

파인애플의 경우 심지는 보통 버리고 먹기 때문에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답니다!

 

[ 닭 껍질 ]

어르신들이 임신 중 닭 껍질을 먹으면

아기 피부가 오돌토돌한 닭살이 된다며

되도록 먹지 말라는 이야기를

한번 쯤은 들어보셨을텐데요~

전혀 과학적인 근거 없는 미신이랍니다.

닭 껍질을 일부러 발라서 버릴 필요는 없습니다!

여러 선배맘들 경험의 말에 따르면

밤마다 열심히 치킨을 먹고

더운 복 날 열심히 백숙을 먹었어도

아기의 피부가 매끈하기만 했다고 하네요.

 

 aaa1556069102.png

 

 

[ 커피 ]

임신 중 가장 참기 힘든 기호식품은

아무래도 '커피'가 아닐까 싶네요~

임신 초기땜나 피해주시고 안정기에 접어든

임신 중기때부터는 하루 한 잔 정도

즐기는 것은 괜찮답니다.

커피 애호가인 에디터의 경험 상,

커피를 못 마셔서 스트레스를 받기 보다는

임신 중기 때 하루에 한 잔 또는

이틀에 한 잔씩 마시니

오히려 하루에 활기찼었고

아이에게도 이상이 없었답니다!


[ 식혜 ]

엿기름이 탯줄을 삭게 하고,

젖을 마르게 하는 성분이 있다하며

임신 중에도 조심해야하는 음식이라

알려져있는데요~


평소 식혜를 좋아하지 않더라도,

임신하면 왜 이렇게 안 먹는 음식이

당기는 것인지..

명절다가 시원하고 달달한 식혜가

유혹을 합니다.


임신 막달이 아닌 이상,

하루에 1-2잔 정도는 괜찮답니다!

 

 

aaa1556069111.png
 

 

[ 날 것 ]

임신 중 회, 육회, 사시미 등은 조금 조심해야합니다!

익히지 않은 생선이 박테리아에 감염됐을 경우

식중독에 걸릴 수 있기에

서양 사람들은 임산부에게

생선초밥이나 생선회를 금하고 있습니다!

 

참치, 연어는 수은이 포함된 경우가 많아

임신 중에는 섭취하지 않는 것이 좋으며

이 외 육회, 육사시미, 타코와사비, 생낙지, 오징어 회 등은

가급적 피하시는 게 좋습니다.

 

그러나 흰살 생선인 갓 잡은 광어, 우럭의 경우

소량 섭취해도 괜찮답니다!

회를 좋아하는 예비 마망님들에게는

희소식이죠~?

 

[ 초콜렛 ]

임신하면 달달한 게 정말 많이 당기죠?

가장 쉽게 생각나는 것이 초콜렛인데,

초콜렛을 먹으면 피부가 까만 아기가 태어난다는

속설 때문에 괜시리 망설여지시나요?

 

초콜렛 열심히 먹어도 새하얀 피부를 가진

아기를 낳은 분들이 많답니다!

그러나 초콜렛에도 카페인이 함유 되어 있기 때문에

무턱대고 많이 먹는 것은 피해주세요~

 

 

 

홀 몸이 아니기에 먹고 싶어도

아이를 위해서는 참겠다는 의지의

예비 마망님들!

이제는 먹고싶은 데 먹지 못해서

스트레스 받지 마세요~!

음식을 즐겁게 섭취하는 것

또한 태교의 일부이니까요~

 

[노발락 콘텐츠 기획팀]

aaa1556070052.png
 

 

 

마망파파 의견
| 0 |